부산모터쇼 전시차 관람은 기본, 이젠 신차 타고 부산시내 '씽~ 씽'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  스

뉴스

부산모터쇼 전시차 관람은 기본, 이젠 신차 타고 부산시내 '씽~ 씽'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4-22 10:36 조회507회 댓글0건

본문

부산모터쇼 전시차 관람은 기본, 이젠 신차 타고 부산시내 '씽~ 씽'

 조직위 올해 행사계획 발표


- 6월 2~12일 벡스코서 개최
- 국내외 25개 브랜드 참가
- 관람객 탑승 광안대교 주행
- 전기차는 스포원파크서 체험

- 자율주행·친환경차 주제강연
- 캠핑카·부품용품 등 특별전도

오는 6월 2~12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6 부산국제모터쇼'에서는 광안대교를 달리는 신차와 스포원파크를 주행하는 친환경 전기차를 볼 수 있게 됐다. 관람객이 모터쇼 참가 업체의 신차를 타고 광안대교, 스포원파크를 달릴 수 있는 것이다. 올해는 부산모터쇼의 행사장인 벡스코 외에도 부산 시내 곳곳으로 부산모터쇼의 외연이 확장돼 이른바 세계 최초로 '달리는 모터쇼'가 열린다.

   

2016 부산모터쇼는 부산 시내 일원을 '달리는' 모터쇼로 기획됐다. 관람객들이 전시차 관람뿐만 아니라 신차를 타고 광안대교를 달리는 체험을 할 수 있게 하는 등 참가자 모두가 즐기는 축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2016 부산모터쇼 조직위원회는 21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올해 부산모터쇼 행사계획을 발표했다. 서울 강남에 이어 국내 완성차업체 및 수입자동차업체 간 최대의 격전지로 꼽히는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열리는 부산모터쇼는 지난 2014년보다 14% 증가한 25개 국내외브랜드가 참가하고 참가업체의 전시면적도 14%나 늘어나 역대 최대 규모다. 국내외 완성차 브랜드 외에도 부품과 용품 등 100여 개 업체가 참가해 220여 대의 최신 차량을 전시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현대·기아차, 제네시스, 한국지엠, 르노삼성자동차 등을 비롯해 현대 상용, 기아 상용 2개의 상용차 브랜드 등 모두 7개 브랜드가 참가한다. 해외에서는 아우디, 벤틀리, 비엠더블유, 캐딜락, 포드, 인피니티, 재규어, 랜드로버, 렉서스, 링컨, 마세라티, 메르세데스-벤츠, 미니, 닛산, 토요타, 폭스바겐 등 16개 브랜드가 참가한다. 벤틀리는 이번에 처음으로 부산모터쇼를 찾는다. 상용 브랜드인 만트럭과 이륜차 야마하도 첫선을 보인다.

올해 부산모터쇼의 가장 큰 특징은 행사장이 벡스코뿐만 아니라 부산 시내 일원으로 확대된다는 점이다. 부산모터쇼를 여타 세계적인 모터쇼와 차별화하기 위해 조직위가 고심 끝에 만들어 낸 아이디어다.


우선 관람객들이 참가 브랜드가 출품한 신차와 전기차를 전시장뿐만 아니라 시내 도로에서 직접 탑승해 볼 수 있다. 신차 주행체험은 벡스코를 출발해 부산 최고의 관광명소인 광안대교 위를 달려볼 수 있고, 친환경 전기차로는 부산 스포원파크 코스를 돌아볼 수 있다. 모터쇼에 모터스포츠를 접목하기 위해 시도된 '4X4 오프로드 대회 및 시승체험'과 어린이를 위한 야마하 소형 이륜차 시승체험행사는 기장군 일대에 조성 중인 동부산 관광단지내 특별행사장 1만2000㎡에서 펼쳐진다. 또 '오토캠핑 페스티벌'을 광안리 바닷가에서 개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며, 부산 국립과학관, 스포원, 부산도시공사 등 부산시 산하 공공기관들이 손잡고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자동차 관련 행사들도 추진하고 있다.

■친환경 차 이슈 조명

올해 부산모터쇼에는 최근 자동차업계의 화두인 친환경 자동차에 대한 이슈들이 집중적으로 조명될 전망이다. 부산시는 프레스데이 전날인 6월 1일 저녁 국내외 취재기자단 및 참가업체 임직원 500여 명을 초청해 '미디어 초청 갈라디너'를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자율 주행, 전기 자동차 분야의 세계 최정상급 인사들이 연사로 나서 주제 강연을 한다. 이와 함께 '자동차 관련 학술대회 및 세미나' '참가브랜드 VIP 프로모션' '자동차인 네트워킹 행사' 등 자동차산업발전을 위한 교류의 장이 모터쇼 기간 내내 펼쳐진다. 이 밖에도 벡스코 신관 3층 전시장에는 '키즈 모터쇼' '캠핑카관' '부품용품관' 등의 특별전이 마련되며 '자율주행 차, 디자인을 입은 미래'라는 주제로 공모 중인 오토디자인어워드에 최종 선정된 20개 작품도 전시된다.

일반인 입장은 행사 개막일인 6월 3일 정오부터 시작되며 주말 및 공휴일(6월 4~6일, 11~12일)에는 평일 대비 1시간 연장해 오후 7시까지 전시회를 운영할 계획이다. 입장권 예매는 21일 오후 4시부터 지마켓, 옥션 티켓을 통해 시작했다. 입장료는 일반인 8000원, 청소년 5000원이며, 온라인 예매 시 1000원 할인된다. 미취학아동, 65세 이상, 국가유공자, 동반자 1인을 포함한 장애인은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부산모터쇼 사무국은 예매 시작과 동시에 4일간 선착순 1000명에게 50% 할인된 가격으로 티켓을 판매하는 '예매 오픈 이벤트'를 진행한다.


  김태경 기자 tgkim@kookje.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